비욘드코딩, 미스코리아녹원회와 코딩교육 봉사활동

코딩교육 비영리단체인 비욘드코딩(대표 유소현)은 20일 경기도 남양주시에 소재한 아람지역아동센터에서 (사)미스코리아녹원회(이하 녹원회) 회원들과 어린이를 대상으로 코딩 진로지도 교육활동을 펼쳤다.

이날 코딩교육은 스크래치 프로그램을 이용하여 코딩에 대한 기초지식과 진로에 대해 탐색해 보는 시간으로 마련되어 학생들의 호응이 높았다. 특히 학생들은 소프트웨어로 로봇을 움직이는 피지컬 컴퓨팅 시연에 많은 관심을 보였다. 비욘드코딩의 유소현 대표는 “코딩은 생각하는 것을 직접 구현해 보는 기회를 갖는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코딩교육의 긍정적인 역할을 강조했다.

녹원회와 비욘드코딩은 2018년부터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코딩교육사업인 “상상을 코딩하자”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공동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녹원회 회원들도 코딩강사과정을 이수하고 강사로 활동하며 코딩캠프도 진행할 계획이다.  녹원회의 김미숙 회장은 “상상력을 키워주는 가장 좋은 방법이 코딩교육이라고 생각한다”며 “코딩강사 교육에 여성인력이 많이 참여하여 어린이교육과 여성일자리 창출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코딩교육은 2018년부터 코초·중·고등학교 과목으로 편성된다. 그러나 학생과 학부모뿐만 아니라 일선학교의 선생님들도 코딩교육에 관한 정보가 부족한 실정이다. 아람지역아동센터의 차인옥 센터장은 “이번 진로지도 활동으로 코딩에 대해 궁금해 하던 어린이들에게 정말 큰 도움이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